PressUncategorized

서천 삶기술학교, 대통령상 수상

By 2020년 12월 30일 No Comments

행정안전부는 30일 호텔한산에서 인구소멸도시인 서천군 한산면에서 청년자립공동체 삶기술학교를 이끌고 있는 사회적기업 (주)자이엔트(대표 김정혁)에게 주민주도로 지역문제를 해 결해 국가 사회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로 ‘대통령상’을 수여했다.

삶기술학교@한산캠퍼스는 행정안전부의 공모로 2019년도 청년마을사업으로 선정되어 올해 충청남도, 서천군 지방정부와 함께 민관협력으로 계속사업을 있어 지방균형정책 선도사업으로 모범이 되고 있다. 또한, 한산면 주민자치회와 함께 스스로해결단을 만들어 지역사회 문제에 적 극 동참하고 있다. 현재까지 도시청년 60명이 마을에 정착해 활동하고 있으며 이 중 15개 팀이 창직을 하고 활동공간으로 20곳 이상의 빈집을 직접 재생했다. 2차년도 경제공동체 대표 모델로 마을 주민들과 함께 방치된 공간 (구)서광장여관을 ‘지역자산화’ 사업으로 추진하여 1500년을 이어 온 소곡주 양조 전통산업과 융합한 마을호텔 ‘호텔한산(Hotel H)’으로 탄생시켰다.

한편, 대통령상을 표창 받은 (주)자이엔트 김정혁 대표는 “빵 한조각도 나눠먹기 쉽지않은 세상에 소중한 쌀로 청년들이 떡을 만들어 팔았다. 또 팔아서 번 돈으로 방앗간을 만들었다. 부족하지만 이들이 스스로 자립 할 수 있는 시간을 기다려준 어른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. 공동체에서 방앗간을 세계적인 벤처기업으로 만들겠다.”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.